얼음위 맨발 세계최강 조승환 맨사 12월20일 인니 자카르타서 세계신 4시간45분 도전

김명수기자 | 입력 : 2023/11/23 [11:29]

세계최강 맨발의 사나이 조승환 맨사 12월20일 인니 자카르타서 얼음위 맨발서있기 세계신 4시간45분 도전

 

'맨발의 사나이' 조승환과 인도네시아 한인협회가 2023년 12월20일 자카르타 'JAVA PALACE HOTEL'에서 맨발로 얼음위에 서있기 세계신기록 4시간45분에 도전한다.

 

 

 

지난 독일 뒤셀도르프에서 세계의 기후환경 심각성을 알리기 위해 4시간35분 신기록 도전을 세운 조승환씨는 이번에 인도네시아 한인회(회장 박재한) 초청으로 새로운 기록 달성을 위해 인도네시아 자카르타를 방문한다.

 

지구 온난화 영향으로 전 세계 해수면이 상승하고 있다.

 

"인도네시아 한인회 박재한 회장에 따르면 자카르타는 더욱 지구온난화가 심해 지구상에서 가장 빨리 사라질 대도시로 지목되었다고 합니다. 심각한 이 지역은 4년에 1M씩 잠긴다는 뜻입니다. 인도네시아 정부가 수도이전을 의결한 소식도 전해지고 있습니다"

 

이에 세계 최강 맨발의 사나이 조승환 맨사가 나섰다.

 

(사) 맨발의 사나이 빙하의눈물 환경단체 회장 양주열회장에 따르면 “12월20일 자카르타에서 '맨발의사나이' 빙하의눈물 4시간45분 새로운 도전은 세계에 '자카르타침수' 의 경각심을 알리기위한 기획이다” 라고 전한다.

 

이 공연에 가수 한가빈을 비롯한 유명연예인의 동참으로 행사가 더욱 빛을 발할것으로 보인다. 한가빈양은 최근 가수 박상철과 함께 '잘살아봅시다'로 신곡을 함께 불러 큰 반향을 일으키고 있다.

 

특히 맨발의사나이 조승환은 이번 세계신기록을 세우고 대한민국의 소도시를 맨발로 뛰며 한국의 환경운동을 선각하는 운동가로 자리매김 하고 환경오염 주범들에게 직접 찾아가 호소하는 '환경오염 당신이 주범입니다'란 방송을 제작 기획중이다.

 

“맨발의 사나이” 조승환의 기상천외한 환경운동의 끝이 없는 도전은 계속된다.

 

<김명수/인물전문기자 people365@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