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해결되면 가장 하고 싶은 것 女 ‘바다 보러가기’, 男 ‘번화가서 술 마시기’

소개팅 어플 정오의 데이트 설문… 집에서 하는 활동은 女 ‘SNS 등 휴대폰 48%’, 男 ‘드라마나 영화보기’ 32%

김명수기자 | 입력 : 2020/03/11 [17:45]

코로나19 해결되면 가장 하고 싶은 것 바다 보러가기’, 번화가서 술 마시기

소개팅 어플 정오의 데이트 설문집에서 하는 활동은 ‘SNS 등 휴대폰 48%’, 드라마나 영화보기’ 32%

 

코로나 19로 전국이 꽁꽁 묶였다. 경제도 얼어붙었다. 국민들도 집밖으로 외출하기가 두려워 방콕 신세가 되었다. 직장인들도 재택근무가 늘어나고 있다. 2m 이상 사회적 거리두기로 사람간의 접촉도 멀어지고 있다. 흩어지면 살고 뭉치면 죽는다는 신조어까지 나돌 정도로 우리는 한 번도 경험해보지 못한 일을 겪고 있다.

소개팅 어플 정오의 데이트가 흥미로운 설문 조사를 했다.

25000명의 솔로 남녀를 대상으로 집에 있을 때 주로 어떤 활동을 하는지?’, ‘코로나19가 해결된다면 가장 먼저 하고 싶은 것은 무엇인지?’ 물었다. 그 결과가 흥미롭다.

 

 

 

먼저 집에서 어떤 활동을 하는지에 대한 질문에 대한 응답에 남성 1(32%)드라마나 영화보기로 나타났다.

여성은 1(48%) ‘SNS 등 휴대폰을 하며 더 많은 시간을 보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남성은 이어 2위로 ‘SNS 등 휴대폰’, 3잠자기’, 4게임순으로 드러났다.

여성은 2드라마나 영화보기’, 3잠자기’ , 4게임으로 확인됐다. 3,4위는 남녀가 동일했다.

두번째 질문인 코로나19가 완전히 해결되면 가장 먼저 하고 싶은 것은?에 대한 응답도 남녀가 차이를 보였다.

남성은 번화가에서 술마시기(25%)’ 1, ‘바다 보러 가기(24%)’ 2, ‘맛집 탐방하기(19%)’ 순으로 나타났다.

여성은 바다 보러 가기(23%)’ 1, ‘분위기 좋은 카페가기(22%)’ 2, ‘해외여행가기(21%)’ 3위로 차이를 보였다.

정오의 데이트는 위치 기반 서비스 동네친구 찾기, 익명 게시판 은밀남녀의 속마음, 세가지 생각이 서로 통하면 연결되는 텔레파시 통통통 등 다양한 기능을 통해 하루 3만 건의 연결이 이뤄지고 있다.

설문조사와 다양한 서비스는 플레이스토어, 앱스토어에서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다.

 

<김명수/ 인물인터뷰전문기자 people365@naver.com>

 

 

* 이 기사는 챌린지뉴스에서도 볼 수 있습니다.

(http://www.challengenews.co.kr/2330)

 

인물뉴스닷컴 홈으로 바로가기     클릭이사람 명단 1~345번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